- 대규모 야외 부스로 관람객 시선 집중
- 블록체인게임 인사이트 제공 기대 


전시관 위치 : 야외이벤트광장

스카이피플이 블록체인게임 신작 ''파이브스타즈(Fivestars)'로 '지스타'에 첫 참가를 알렸다.
'파이널블레이드'로 국내 및 해외 시장에서 호평을 받은 스카이피플이 블록체인기반 게임 '파이브스타즈'를 대중에게 공개한다. '지스타 2019' 야외이벤트 광장에 마련된 100부스 규모 현장에서는 관람객을 위한 '파이브스타즈' 체험존을 비롯해 코스프레 이벤트, 스탬프 이벤트 등 다양한 즐길거리가 제공된다.
지난해 3세대 블록체인으로 꼽히는 트론(TRON)의 슈퍼대표(대표 운영자)로 선출되며 블록체인 운영에 대해 꾸준히 경험을 쌓아온 스카이피플은 '파이널 블레이드'를 통해 쌓은 경험을 더해 블록체인게임 시장에 도전장을 던졌다. '파이브스타즈'는 최근 카카오 클레이튼(Klaytn)과 손잡고 비앱(BApp. 블록체인 애플리케이션)으로 출시를 기다리고 있다. 
스카이피플은 '지스타 2019' 야외부스를 통해 관람객들에게 '파이브스타즈'를 알리는 동시에 '2019년 블록체인과 게임' 세미나를 통해 블록체인게임에 관심을 가진 업계인들에게 인사이트를 제공할 계획이다.
 



'파이널 블레이드'로 국내 및 글로벌 시장에서 성과를 거둬 온 스카이피플이 차기작으로 블록체인게임 '파이브스타즈'를 공개한다. 스카이피플은 최근 카카오 클레이튼과 손을 잡고 '파이브스타즈'를 클레이튼 비앱으로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출시가 눈앞에 다가옴에 따라 스카이피플은 국내 최대 게임행사인 '지스타 2019'를 통해 '파이브스타즈'의 홍보에 적극적으로 나선다는 계획이다.
스카이피플은 대중에게 널리 알려진 '크립토키티'를 넘어 블록체인게임의 대표주자로 발돋움하겠다는 목표를 내세웠다. '파이브스타즈'는 횡스크롤 수집형 RPG로 기존 블록체인게임들이 단순 캐릭터 수집이나 코인획득에 집중한 것과 달리 게임 본연의 재미에 집중했다. 이를 위해 블록체인게임의 약점으로 지적된 접근성 문제 및 속도에 따른 콘텐츠 제약을 극복하는데 중점을 뒀다. 이용자는 클레이튼을 이용해 게임 내 계정을 생성하는 동시에 암호화폐 지갑을 얻을 수 있으며, 게임 내 전 장비가 NFT(Non Fungible Token, 대체불가능한토큰)으로 구현돼 이용자의 자산을 보호할 수 있게 했다. 최신 블록체인기술의 도입에 앞서서는 게임의 완성도를 높이는데 집중했다. '파이널블레이드'를 통해 얻은 개발노하우가 그대로 녹아있는 '파이브스타즈'는 70종의 다양한 영웅 캐릭터가 등장한다. 각 영웅은 9종의 직업 중 하나를 선택하며, 5단계 성장을 통해 외형이 변화하는 특징을 갖는다. 또한 영웅의 외형이 아이템 장착에 따라 달라지는 만큼, 게임 내 아이템의 가치를 최대한 높이는데 집중했다. '파이브스타즈'를 플레이하는데 있어 블록체인게임이라는 사실을 모르게 하겠다는 것이 스카이피플의 전략인 셈이다. 
'지스타' 현장에서는 관람객들을 위한 체험존이 마련돼 '파이브스타즈'를 직접 체험해볼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된다.
한편, 트론의 슈퍼대표로 활동하며 블록체인 운영의 경험을 쌓아온 스카이피플은 '지스타' 기간 내 홍정기 부사장이 '2019 블록체인과 게임'이라는 주제로 발표를 진행한다. 게임과 블록체인 시장에서 얻은 성과와 경험을 통해 향후 블록체인게임 시장에서 선도적인 역할을 맡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Major Entry
 




파이브스타즈(FiveStars)

'파이브스타즈'는 스카이피플이 블록체인게임 시장 공략을 위해 내놓은 야심작이다. '파이널 블레이드'를 통해 동양적 미를 강조해 구축한 스카이피플만의 독특한 스타일로 판타지 세계를 아름답게 그려냈다. 최대 5명으로 팀을 구성해 턴제 전략 전투가 펼쳐지며 전투 보상을 이용해 자신만의 장비를 생성할 수 있다. 이 장비들은 모두 블록체인에 기록돼 향후 거래가 가능한 만큼, 이용자들에게 진짜 수집의 재미를 알려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스카이피플은 '파이브스타즈'를 통해 구글, 애플 등 기존 플랫폼에서 벗어나기 위한 해법 중 하나로 떠오르고 있는 블록체인게임 시장을 미리 선점하겠다는 계획이다. 
 




트론(TRON)

비트코인, 이더리움에 이은 3세대 블록체인으로 꼽히고 있는 트론은 시가총액 1조를 넘는 대형 블록체인 프로젝트다. 스카이피플은 트론의 슈퍼대표로 선출되며 화제를 모았다. 이후 블록 생성을 담당하는 노드 운영 외에 올해 4월에는 트론과 MOU(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트론 DApp(탈중앙화 애플리케이션) 게임 '드래곤 캐슬'의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하는 등 꾸준히 블록체인 운영 경험을 쌓아왔다. 
스카이피플은 트론 슈퍼대표 경험을 토대로 최근에는 카카오 블록체인 클레이튼과 손잡고 '파이브스타즈'의 출시를 준비 중이다. 

 
이준수 기자 game@heraldcorp.com
top